관리 메뉴
'역적' 모리(김정현)의 눈물에 가슴 아팠던 이유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의 초반 전개를 강력하게 이끌었던 아모개(김상중)가 14회에서 죽음으로 하차했다. 그의 최후가 잔잔하고 평화로웠던 것은 황진영 작가에게 참으로 고맙고도 다행스러웠던 부분이다. 아모개는 너무도 강인하..

우체국 택배, 민원을 넣어도 소용없는 악질 배달원

원래 이렇지는 않았다. 최근 2개월 이내에 교체된 배달원이 문제였다. 초인종도 누르지 않고, 전화 한 통 문자 한 통 없이, 무작정 택배를 문 앞에 놓고 가는 것이다. 하루종일 집에 있었는데 어두운 밤이 되도록 택배도 오지 않..

'신서유기' 규현, 올바른 심성은 말씨에서 드러난다

'말씨'란 명사로서 '말하는 태도나 버릇'을 뜻한다. 선택하는 어휘나 단어도 물론 말씨에 해당되며, 어떤 표현을 사용해야 할지에 관해 고민하는 것 또한 넒은 의미에서는 말씨에 해당된다고 나는 생각한다. 최근 '신서유기'를 시청..

'신혼일기' 구혜선 안재현, 사랑을 지속시키는 마법의 언어들

'신혼일기'에 등장하는 구혜선과 안재현 부부의 모습은 예쁘고 사랑스럽다. 다른 말은 필요 없이 그냥 '예쁘다'와 '사랑스럽다'라는 두 단어만 있으면 그들의 모습을 표현하기에 부족함이 없을 듯하다. 30대 초반이면 어린 나이는 ..

최민용 장도연의 '우결' 어머, 이건 꼭 봐야 해!

나에겐 좀 이상한 증세(?)가 있었다. 왠지 전화가 올 것 같다는 느낌이 들어서 물끄러미 휴대폰을 보고 있으면, 10초쯤 후에 정말로 전화가 온다든가 뭐 그런 식의 일들이 반복되는 것이다. 아무 소리도 안 들렸는데 누군가 내 ..

'역적' 홍길동과의 만남이 가령(채수빈)에게 큰 행운인 이유

처음부터 범상한 느낌은 아니었다. 처음 만난 덩치 큰 사내에게 다짜고짜 반말을 하고, 뭔가 신경에 거슬린다 싶으면 거침없이 뺨까지 올려붙이는 조선시대 여자아이라니! 신분 높은 공주나 양가댁 규수도 아니고, 기생도 천대받던 시절..

'역적' 아모개(김상중)의 매력, 채널을 고정시키다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 2회의 엔딩을 볼 때까지만 해도 노비 부부인 아모개(김상중)와 금옥(신은정)의 운명에는 비극 외에 남은 것이 없을 줄만 알았다. 과연 금옥은 만삭의 몸으로 조생원의 희롱에 저항하다 태중에 상처를 ..

'비정상회담' 우리는 '표현하지 않을 자유'에 대하여 생각해 본 적이 있는가?

'비정상회담'에서 오헬리엉은 프랑스의 '전국민 자동 장기기증법'을 토론 주제로 건의했다. 살아있는 동안 명확한 거부 의사를 증거로 남기지 않았다면 프랑스의 모든 국민은 사망 후 자동적으로 장기기증자가 된다는 것이다. (일명 까..

'소사이어티 게임' 나는 정치가 무엇인지 알지 못했다

최근 '소사이어티 게임'이라는 예능 프로그램을 즐겨 시청하고 있다. '더 지니어스' 시리즈와 상당히 비슷하지만, 14일 동안 폐쇄된 공간에서 합숙을 하며 진행되기 때문에 긴장감이 한층 고조된다. 매일 한 명씩은 반드시 탈락자가..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 조윤희, 솔직해서 예쁜 그녀들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을 시청하다 보면 저절로 입가에 웃음이 지어진다. 대부분의 등장인물이 매우 착하고 솔직한 데다가, 악역의 포지션에 있는 사람들조차 어설프고 귀여운 수준이라서 가볍고 유쾌한 마음으로 볼 수 있다. 요즘 그..

반한시위에 맞선 프리허그, 여대생 윤수연의 놀라운 용기

우리 한국인들의 입장에서 볼 때 일본인들의 혐한(嫌韓) 감정이란 도통 이해하기 힘든 것이지만, 아무튼 요즘 일본에는 혐한 분위기가 매우 고조되어 있다고 한다. 오사카에서는 그 유명한 '와사비 테러' 사건이 있었고, 최근에는 야..

'가려진 시간' 어른을 위한 동화, 늙어버린 피터팬의 꿈

이것은 어른이 되어버린, 결국은 늙어버린 피터팬의 꿈이다. 어린 아이들은 빨리 어른이 되기를 꿈꾸지만, 막상 어른이 되어 보면 머지 않아 깨닫게 된다. 어른이 되어봤자 별로 좋을 게 없다는 사실을, 어린 시절에는 당연하게 여겼..

'죽여주는 여자' 출구 없는 슬픔과 절망의 역설

나의 개인적 해석으로 '죽여주는 여자'에는 두 가지 이야기가 담겨 있다. 첫째는 주인공 소영(윤여정)의 버림받은 인생이고, 둘째는 노년의 삶에 대부분 찾아오는 출구 없는 슬픔이다. 양공주 출신의 박카스 할머니 소영은 처음부터 ..

'삼시세끼' 에릭, 너만은 끝까지 남아주기를!

원래 연예인에게 깊이 빠지는 스타일도 아니었던 데다가, 이젠 나이도 꽤 들어서 모두 그렇고 그런 경지에 이르기는 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특별히 좋아하는 몇몇 연예인이 있었는데, 많지도 않은 그들 중 두세 명이 최근 불..

'슈퍼맨이 돌아왔다' 엉아 다을이의 놀라운 공감 능력

예전에 종영한 '아빠 어디 가'에서도 그랬지만, 요즘도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시청하다 보면 어린 아이들이 의외로 이타적이고 타인의 생각을 많이 하는 모습에 놀라곤 한다. 내 어린 시절을 생각해 보면, 그 때는 나 자신도 그렇..

'안녕하세요' 냄새 못 맡는 남자, 그 방송이 불편했던 이유

한동안 '안녕하세요'를 시청 안 하고 있었는데, 냄새를 못 맡는 사람이 등장했다기에 문득 호기심이 생겨서 보게 되었다. 왜냐하면 나도 최근 5~6년간 후각을 잃은 상태로 지내고 있기 때문이다. 그 중간에 한 달 정도 살짝 후각..

'우리 집엔 아무것도 없어' 그녀에겐 그럴만한 이유가 있었네!

'우리 집엔 아무것도 없어'라는 책이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어 제2권까지 발행되고 드라마로까지 만들어졌다는 소식을 들었다. 개인적으로는 내가 즐겨 찾는 한 블로거님의 포스팅을 통하여 알게 된 책이다. 그 여성 블로거님은 ..

조재현의 충격적인 인터뷰, 실망이라는 단어로는 부족하다

최근 배우뿐만 아니라 감독으로서도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조재현의 영화 '나홀로 휴가'가 개봉되었다. 이 영화의 개봉을 앞두고 조재현은 출연 배우들을 이끌고 각종 예능에 출연하는 등 홍보에 심혈을 기울였던 것이다. 평소 호감을 ..

임창정 열애 소식에 떠오르는 한 가지 기억

가수 임창정이 18세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목하 열애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2013년 이혼한 임창정은 엄연한(!!!) 싱글이기 때문에 그가 연애를 한다고 해서 문제될 이유는 없다. 해당 기사의 댓글을 보면 대중들도 거..

'밀정' 송강호, 선악과 배신의 모호한 경계에서 희망을 염원하다

필자의 개인적인 생각엔 이 영화 '밀정'이 썩 잘 만들어진 작품이라고 판단되지는 않는다. 주연배우 공유가 인터뷰 중에 "이 영화는 감독판이 꼭 나와야 하는 영화"라면서 "아까운 부분들이 너무 많이 잘려나갔다"고 주장했다던데, ..

빛무리의 유리벽 열기